공지사항 by The xian



[최근의 조치]

- 이 블로그는 2011년 10월 6일부터 이글루스의 클린 블로그 캠페인에 동참하고 있으며, 2011년 10월 6일 이후부터 작성되는 리뷰의 경우 별도의 안내 및 표시가 없는 리뷰는 직접 구입한 제품 및 음식에 대한 리뷰이니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 e스포츠의 책임과 권한과 열매는 할 바를 하는 사람, 정당한 권리가 있는 사람들에게 공정하게 배분되어야 합니다. 감투를 썼다고 모든 것을 다 가지려 하거나 낄데 안 낄데 다 끼어 숟가락을 얹는 행동은 잘못된 것입니다.

- 이 블로그와 이 블로그의 주인인 The xian은 셧다운제를 비롯한 부당한 게임 죽이기를 반대하며, 게임을 술과 담배 혹은 마약 등의 유해물과 동급으로 보는 행위를 이성적인 행위가 아닌 탐욕을 위한 폭력행위로 취급합니다.

- 포스팅 시점에서 발생한 지 1년 이상 되거나 사진을 찍은 지 1년 이상 된 이야기의 경우 제목에 [묵힌 이야기]라고 말머리를 달 수 있습니다. 참고하세요.

- 2013년 8월 현재. 저를 사칭해서 낚시하는 SNS는 모두 가짜입니다. 트위터와 페이스북은 모두 계정만 만들어놓고 하지 않고 있습니다. 낚시 SNS를 보시는 분들은 덧글로 제보 부탁드립니다.


[공지사항 전체 보기]를 누르시면 공지사항을 보실 수 있습니다.
[공지사항 전체 보기]

게임계의 적폐와 구태 - 위법한 초과근무 by The xian

요즘 핫하게 화제가 되고 있는 모 회사의 초과근무 일정.

1. 자기들 나름으로는 법 위반 안 하기 위한 꼼수(?)라고 생각했는지 주 68시간에 맞춘 연간 크런치
2. 출시 못 하면 초과근무 관련 휴일수당 반납 지침

일단 이것만으로도 현행법상으로도 위법의 소지가 있는 내용들. 거기에 더해 연장근로 및 야근 할증료를 제대로 주느냐 아니냐까지 따지면 위법일 수 있는 사항은 더 늘어나지 않을까 생각되고. 하. 참. 썰로 흘러가는 내용 보면 이 회사 나름 네임드던데. 그런 회사가 이렇게 막장으로 떨어졌다는 것에 대해, 그리고 이런 법 위반에 가까운 행동을 대놓고 한다는 것에 대해 참 자괴감 느낀다.


게임으로 밥 먹고 산 지 올해로 15년째가 되어 간다.

그래. 주 80시간 근무도 찍어 봤고. 야근을 10년 가까이 했지만 야근 할증수당 같은 것 제대로 받아본 적도 없고.

출시 앞두고 9개월간 주중 크런치 및 주말 근무도 병행하다가 게임 내고 일주일만에 지하철에서 졸도하기도 했고,

그 외에 건강 해치고 작살난 건은 셀 수도 없다. 지금도 철야와 야근 때문에 내 몸은 정상은 아니다.


그래. 해쳐버린 건강. 잃어버린 지난 세월이야 그러려니 하련다. 내가 정말 화나는 건 그게 아니니까.

내가 화나는 건. 이 병신같은 동네는 매출규모가 커지면 커질 수록 질적으로 향상되는 게 아니라. 오히려 퇴보하고 있는 거다.


야근 철야 누구나 다 한다? 성공하는 팀들은 집에도 못 들어갔다더라? 그게 말이야 방귀야 아니면 503번 아줌마 화법이야.

전 세계적인 통계들만 봐도. 쥐어짜는 팀이건 쥐어짜지 않는 팀이건 성공을 하고 안하고의 비율은 의외로 비슷해.

쥐어짜는 대로 성공하면 미국 일본 다 누르고 우리나라가 게임업계 최강국이 되었게? 짜고 짜고 쥐어짜면 다 성공하던가??

가장 창의적이고 합리적으로 설계된 제품을 만들어야 하는데 가장 비합리적이고 창의성 없는 근무체계를 만들고.

그런 병신같은 근무체계로 사람 있는대로 갈아넣어서 사람을 병신을 만들어 버린 다음에 하는 일이라고는

부서져라 일한 사람을 적응 못하고 건강관리 못하는 사람이라고 사람을 병신을 만들고 내쫓거나 학을 떼고 제발로 나가게 만드는 일이지.


가뜩이나 늙은 몸에 나도 요즘 철야 때문에 병들어서 내가 언제까지 이 일을 할 수 있을지 아리까리한 상황인데.

이렇게 사람이 죽어도 바뀌지 않는 동네라면 더더욱 언제까지 할 수 있을지 모르겠다.

그동안 잘 먹고 살았으니 이젠 게임 말고 딴 거 해서 먹고 살라는 신의 계시로 받아들여야 하나.


저런 적폐와 구태를 언제까지 보고 살아야 하나. 정말 내 눈에 흙이 들어가기 전엔 고쳐지려나.


착잡하다.


- The xian -

로만. 이 쓰레기 같은 녀석아!! by The xian



You Screwed Undertaker.

You Screwed WWE Universe!!



야 이 썩을 놈아. 사장 아들이 첫경기부터 슈팅스타 프레스에 아나운서석 엘보드랍 하는 거 보고 느낀 거 없든?

홀 오브 페임에 돌아온 유석형님 보고 넌 로만 Sucks 하는 사람들이 너 리스펙트하고 그러는 거라고 착각하는 거냐?

힘이 허우대에 비해 부족하고 뭐고 다 좋다 이거야. 그런데 늙은 대선배가 먹여주는 떡은 최소한 잘 씹어 삼켜야 할 거 아냐!!


난 언더테이커가 갑자기 늘그막에 커터를 배운줄 알았다.

그런데 가만 보니 네가 리버스 툼스톤 파일드라이버 못들어서 끙끙댄 거더라?

헬즈게이트 접수도 못해. 들어달라고 던져주는 것도 못 들어. 경기는 경기대로 망치고. 이기면 장땡이냐?

어린 팬들 보기에 부끄럽지도 않냐. 로만 레인즈. 이 개자식아!!!!!!


정말이지 쓰레기라는 말도 아깝다. WWE 일년 농사를 망쳐놓은 개자식 같으니......


......빈스. 똑똑히 봤지? 네가 밀어주려는 녀석은 회사 말아먹을 녀석이야. 이 한심한 늙은이야!!


- The xian -

굿스마일 사명 변경 / 브랜드라인 재조정 by The xian



굿스마일 컴퍼니가 4월 1일자로 사명을 '캣스마일 컴퍼니'로 바꾸고 브랜드라인을 전면 재조정했군요.

SD 피규어 넨도로이드는 고양이의 귀여움을 살리는 "냥도로이드"로. 피그마는 곰의 우직함을 살리는 "휘구마"로 조정했............


......야 이녀석들아!! 깜짝 놀랐잖아!!!!!!



- The xian -

1 2 3 4 5 6 7 8 9 10 다음


통계 위젯 (블랙)

258
937
2992398

A타입 클린 캠페인 위젯

2011 이글루스 TOP 1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