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디어 맛본 파파로티의 번(Bun), 그리고 밀크 티 by xian

언제쯤이던가, 로티보이의 번(Bun)을 포스팅했을 때 이 이글루를 찾아와주신 손님들이 하는 말이, '로티보이의 번(Bun)도 맛있지만 진짜 맛있는 번(Bun)은 파파로티에 가셔야 먹을 수 있어요'라고 말하는 것을 많이도 들었습니다. 찾아봐야지 먹어봐야지 하고 이러저러한 일들로(그 중 절반 이상은 리치왕 때문이겠죠) 미루다가 드디어 파파로티에 가게 되었습니다.

파파로티를 들어가자마자 로티보이보다 확실히 낫겠구나 하는 첫인상을 가지게 된 게 갓 구워져 판째 나오는 번(Bun) 들이었습니다. 로티보이도 번(Bun)을 구워 팔긴 하지만 대개는 미리 구운 것을 개별포장으로 놓아두었다가 손님에게 내놓는 일이 많은데, 파파로티는 이렇게 갓 구운 것을 바로 내놓는 점이 좋더군요.

같은 품질의 빵이라 해도 갓 구운 것을 바로 내놓아 먹는 것과 구워 둔 것을 먹는 것이 다른 걸 생각한다면, 어느 쪽이 맛있을지는 자명한 일입니다.
"The Father of all Buns"이란 문구가 새겨 있는 파파로티 번(Bun)의 포장 봉투입니다.
포장을 열고 번(Bun)을 꺼내 보았습니다. 토핑된 크림을 깨내면서 생기는 약간 불규칙한 테두리 모양은 그런 대로 운치가 있네요. 번(Bun)에는 가염 버터가 들어가 있습니다. 파파로티의 번(Bun)은 그것 한 종류 뿐입니다.(개당 2,000원) 속에 든 버터는 역시 가염 버터였는지 짭짤한 맛이 감돌지만 모카 토핑의 단맛과 좋은 커피 향이 그것을 충실히 메워 줍니다.

아무래도 전에 먹었던 '로티보이'와 비교를 안 할수가 없는 상황이군요. '로티보이'의 경우에는 모카 토핑의 단맛이 좀 덜해서 가염 버터의 짠맛이 좀 오래 남는 반면 파파로티의 번(Bun)은 모카 토핑의 은은한 단맛이 그 짠맛을 덮어주기 때문에 잘 물리지도 않고, 훨씬 좋습니다.
밀크 티에 대해서도 맛있다고 말하시는 분들이 있어서 밀크 티도 저 날 먹어 봤습니다.(1잔 3,000원) 밀크 티는 사람들의 추천과는 달리 놀라 자빠질 만한 맛은 아니었지만, 홍차의 향기가 잘 살아있는 밀크 티였습니다. 좋았습니다.
먹는 동안에도 번(Bun)들은 계속 구워져 나오고, 구워지기를 기다리는 번(Bun)들도 저렇게 차례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그냥 한 판 통째로 사다가. 하루 종일 저것만 먹어도 될 것 같네요.
좀 어안이 벙벙한 이야기일지도 모르겠지만, 이걸 먹고 난 뒤 아무래도 쉬는 날에 집안에만 붙어있으면 안될 것 같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그 전에는 쉬는 날에 밖에 나갈 일이 없으면 밖에 나가지 않았는데. 파파로티의 번(Bun)은 나갈 일을 만들어 줄 만한 물건이었습니다.

쓰고 나니 또 먹고 싶군요.


- The xian -

덧글

  • survivor 2009/01/28 13:30 #

    각종 번 가게중에서 파파로티가 가장 좋아요. 그러나 매장수는 가장 적은것 같더군요. 잘 눈에 띄지 않아요. 예전에 잘 가던 파파로티 단골집이 중앙지점과의 불화(?)로 파업을 하고는 가지 못했습니다. 그리워 지네요~
  • xian 2009/01/30 19:13 #

    예. 파파로티는 은근히 찾기 어렵더군요.

    참고로 제가 간 곳은 롯데백화점 본점 1층에 있는 파파로티였습니다.
  • 달그림자 2009/01/28 15:07 #

    번 좋아해요. 요즘엔 로티보이의 유행인지 커피번을 하는 카페나 로티를 판매한다는 곳들이 늘어나는 것 같은데 파파로티는 한번도 가보질 못했네요.
    음, 청담역 근처를 지날 때 한번 보았던 것 같은데.. 나중에 여유되면 꼭 한번 가봐야겠어요. ^^
  • xian 2009/01/30 19:15 #

    왜 다른 분들이 파파로티를 그렇게도 추천했는지 알만 하더군요.
  • pygmalion 2009/01/28 15:07 #

    저희 동네와 학교 주변에도 파파로티 지점들이 있었는데 속속들이 망하면서..-_-;;a 번&펀 이라던가,, 로티맘..이라던가 하는 것들이 생겼는데 아무래도 맛이 달라졌더군요.. 저도 다른 어떤 곳 보다도 파파로티가 가장 입맛에 맞았는데 아쉽더라구요 히힝..a
  • xian 2009/01/30 19:15 #

    로티보이도 나쁘지는 않지만 파파로티에 비해서는 차이가 느껴지더군요.
  • 유월향 2009/01/28 17:27 #

    저는 어느지점이건간에 가염버터를 좀 많이 넣어줬으면 좋겠습니다... ㅠ_ㅠ
    근데 그렇게 만들면 대부분의 다른 사람들의 입맛에 안맞고,
    짜다고, 느끼하다고 항의를 하겠죠... ㅠ_ㅠ
    가염버터 추가(+500원 이라던가) 같은게 있으면 하고 싶은 심정입니다;;;
    그 가염버터의 짭쪼롬하고 늬끼~한 맛이 따끈한 빵하고 잘 어울려서... ㅠ_ㅠ
  • xian 2009/01/30 19:15 #

    아;; 그러시군요. 저도 가염버터 맛은 좋아합니다.

    다만 그렇게 되면 두개 이상을 먹기 어렵다는 단점이 있죠.
  • Elgatoazul 2009/02/08 02:49 #

    오 드디어 드셨군요!!! 밀크티와 먹으면 정말 잘 어울릴 것 같은걸요 휴~ 이 새벽에 먹고 싶군요 정말 ㅠㅠ
  • xian 2009/02/08 11:44 #

    잘 어울립니다. 확실히.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통계 위젯 (블랙)

2441
249
3056558

A타입 클린 캠페인 위젯

2011 이글루스 TOP 1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