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험 / 비경험 문답 by The xian

경험 비경험 문답 - "늄!"님 집에서 트랙백

001. 전교회장 : 나갔다가 아주 무참하게 떨어졌습니다.
002. 전교 1등 : 초등학교 이후로 해 본 적 없습니다.
003. 우등상 : 고 1때 제외하고 다 받았던 것으로 기억합니다.
004. 개근상 : 1년 개근상은 받은 적 있습니다.(전학년은 없습니다)
005. 가출 : 없습니다.
006. 헌혈 : 한 네다섯 번 정도...

007. 팔다리골절 : 교통사고 난 덕에 한 번, 농구 하다 한 번
008. 가위눌림 : 한 몇십 번 정도...
009. 기절 : 몇 번 정도 있는 듯 하네요.
010. 아르바이트 : PC방이라든지 웨이터라든지...

011. 외박 : 필요하면 합니다.-_-;; 그러나 굳이 하지는 않습니다.
012. 해외여행 : 작년에 가족여행으로 태국을 갔었죠.
013. 장거리 통학 : 해 본적 없습니다.
014. 전학 : 없습니다.

015. 콘텍트렌즈 : 안 낍니다.
016. 노숙 : 없습니다.
017. 신문이나 잡지에 실린 적 : 신문이나 잡지에 글을 싣습니다.
018. TV출연 : 예전 회사 다닐 때 나온 적 있습니다. 손발이 오그라듭니다-_-
019. 귀신목격 : 가끔 봅니다.

020. 짝사랑 : 맘에 드는 사람이 있다가도 다가가기가 두려워 그냥 체념 분위기...
021. 미팅 혹은 소개팅 : 전무합니다.-_-;;
022. 충동구매 : 가끔 합니다.
023. 엘리베이터에 갇힘 : 혼자 갇히고 싶지는 않군요. 이왕이면 여자분과(퍽)
024. 스타의 팬클럽 활동 : 이윤열 선수 팬카페에서 활동 중입니다.
025. 불면증 : 심하게 신경쓰면 날 새는 경우가 다반사입니다.
026. 10kg이상 감량 : 재작년에 했는데 다리를 다치면서 도로 찌더군요-_-
027. 추락 경험 : 없습니다.
028. 클럽 혹은 나이트 : 이젠 못 갑니다.-_-;; 가면 뺀찌당할듯.
029. 계주선수 : 했다가 망신당했습니다. 꼴찌했거든요.
030. 길에서 돈 줍기 : 최고가 1000원이었던 것으로 기억합니다.

031. 어학연수 : 없습니다.
032. 패싸움 : 다굴은 많이 맞아봤습니다.
033. 홀로 거리 배회 : 가끔 외롭고 고달프면 합니다.
034. 대통령 선거 : 두 번 해봤습니다. 노무현 대통령님, 안녕히 가세요...
035. 애완동물 기르기 : 안 키웁니다.
036. 요리 : 아주아주 간단한 요리(볶음밥) 정도밖에 못 하고 그나마도 맛 없습니다.
037. 화상채팅 : 안 합니다.
038. 컨닝 : 요령껏 한 적도 있었지만 결과가 좋은 적이 없어 관뒀습니다. 제 실력대로 시험 치는 게 최고죠.
039. 복도에서 벌 받기 : 몇 번 있었던 듯 합니다.
040. 선생님께 맞은 적 : 전체적으로 맞았을 때 빼고는 그다지 없는 듯 합니다.
041. 선생님께 반항한 적 : 단 한 번 있었는데 고 3때인가 수학 선생님에 대해 누가 말하길래 수업을 졸립게 한다고 말한 적이 있었죠. 그 때 생각해 보면 헛똑똑이 주제에 참 건방지기 짝이 없었습니다.
042. 기숙사 생활 : 없습니다.
043. 친구의 애인을 좋아한 적 : 없습니다. 다른 이들의 행복을 깨고 싶지 않아요.

044. 문신 : 없습니다.
045. 피어싱 : 없습니다.
046. 삭발 : 없습니다. 군대갈 때도 삭발은 안 했습니다.
047. 여드름 짜기 : 지금도 가끔 짭니다.
048. 중퇴 : 없습니다.
049. 재수 : 없습니다.
050. 휴학 : 가정형편상 한 번 한 적 있습니다.
051. 조조 및 심야 영화 : 아주 가끔 갑니다.

052. 필름 끊김 : 없습니다.
053. 누군가를 심하게 구타한 적 : 없습니다.
054. 선생님을 좋아한 적 : BL인가요?-_-
055. 캠퍼스 커플 : 없습니다.

056. 고자질 : 어릴 때는 많이 했습니다.
057. 장난전화 : 없습니다.
058. 시험 전 벼락치기 : 가끔 했습니다.
059. KTX타기 : 두 번 탔습니다.
060. 키스 : 지금은 그 사람이 없네요.
061. 삐삐 : 예전에 모토로라 냉장고 들고 다녔습니다.
062. 나홀로 노래방 : 가끔 갑니다.
063. 혼자 떠난 여행 : 몇 번 갔습니다.
064. 번지점프 : 없습니다.

065. 답안지를 백지로 낸 적 : 없습니다.
066. 복권 당첨 : 없습니다.
067. 국제전화 : 없습니다.
068. 100명 이상의 사람들 앞에서 연설 : 교회 선생님 할 때에 설교를 해봤네요.
069. 100명 이상의 사람들 앞에서 춤 또는 노래 : 88 올림픽 때 태권도 시범을 했었습니다.
070. 남의 돈 갈취 : 없습니다.
071. 밤 새워 컴퓨터 게임 : 직업상이든 즐기는 것 때문이든 가끔 합니다.
072. 원거리 연애 : 없습니다.

073. 절교 : 사람하고 인연은 참 많이도 끊었습니다.
074. 구걸 : 없습니다.
075. 지갑 분실 : 가끔 잃어버리는데 대개 도로 찾습니다.
076. 핸드폰 분실 : 가끔 잃어버리는데 대개 도로 찾습니다.
077. 왕따 : 학교 다닐 때 당해봤습니다.
078. 10만원 이상 빌려주기 : 빌려준 적 있는데 못 받은 게 좀 있군요.
079. 10만원 이상 빌리기 : 없습니다.
080. 베스트 프렌드 3명 이상 : 음. 베스트 프렌드라고 하기엔 너무 왕래가 없었군요. 반성합니다.
081. 억울한 누명을 쓴 적 : 많이 있습니다.
082. 성인영화감상 : 등급 안쪽의 이야기인가요, 등급 밖의 이야기인가요?
083. 오디션을 본 적 : 없습니다.
084. 측근에게 배신당한 적 : 몇 번 있습니다.

085. 담배 : 안 피우고 피워 본 적도 없습니다.
086. 소주 3병 이상 : 치사량입니다.
087. 마약 : 없습니다.
088. 수업시간에 졸기 : 일정치 않은데 꽤 많이 졸았군요. 학교 다닐 때......

089. 외국인에게 길 안내 : 없습니다.
090. 20시간 이상 취침 : 없습니다.
091. 성형수술 : 포기하렵니다.
092. 연예인을 동경한 적 : 없습니다.
093. 첫눈에 반한 경험 : 있습니다.
094. 양다리 : 없습니다.
095. 커플링 : 없습니다.-_-
096. 공부가 재밌다고 생각한 적 : 지금도 재미있는 건 재미있습니다.

097. 자살시도 : '시도'의 예비단계는 있습니다만. 실패.
098. 1시간 이상 누군가를 기다림 : 있습니다.
099. 주식투자 : 안 합니다.
100. 사랑 : 한 사람은 엄청 미워하면서 끝났고 또 한 사람은 결혼했고 다른 한 사람은 이젠 이 세상에 없군요.


- The xian -

덧글

  • 늄늄시아 2009/06/02 06:57 #

    성형수술... 전 하고싶긴 한데 부작용 이야기 들어보면 정말이지..
  • The xian 2009/06/02 21:56 #

    뭐 다른 사람이 하는걸 굳이 말리지는 않지만, 부작용 같은 것을 빼고 생각한다 해도 대개는 그냥 생긴대로 사는 게 편할 거라 생각합니다.

    물론 꼭 필요한 분들이 있죠.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통계 위젯 (블랙)

2456
314
3065815

A타입 클린 캠페인 위젯

2011 이글루스 TOP 1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