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UNN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2

어떤 e스포츠 언론의 황당한 워딩 - 선수에게 대놓고 '퇴물'이라니?

관련기사스포츠계에서 기사를 쓸 때, 지금 활동하는 선수들은 물론이고, 실력이 떨어져 부진한 선수들이라 해도 보통 기사 나올 때 직접적으로 강력하게 비난하는 소리는 그 선수가 범죄나 아주 인성이 나쁘거나 하지 않는 한. 여간해서 잘 안 씁니다. 기껏해야 그냥 부진하다. 요즘 왜 이러나 이런 정도는 나오죠.그런 점에서 볼 때, 본선에서, 코드 S에서 활동하...

불쾌하다

연맹 인터뷰는 제대로 하지도 않고 무시하던 것들이 자기네들 입맛에 맞는 이야기가 나오면 연맹을 들먹이고, 중요한 이슈 때마다 정치논리 싸움으로 몰고 가며 선수를 맨 뒷전으로 놓은 것들이 자기네들 입맛에 맞는 이야기가 나오면 선수들이 소외되었다는 소리를 한다. e스포츠에 분열의 씨앗을 가장 많이 심은 주제에 이제와서 통합 운운하며 훈계를 하려 하는 것도 ...

역대급 통수

어떤 특정 언론의 특정 보도 에서 아래와 같은 말이 나왔습니다.--------------------------------------------------------------------------------------방송사엔 20억 협회엔 3억…프로리그 '찬밥' 전락(소제목 중)하지만 스타2 마케팅 자금을 앞세운 블리자드의 공세에 온게임넷은 스스로 주관...

살아있는 UNN을 봤다

"그렇게 많아 보이지는 않는데" "아, 저게 안 많아 보인다고요??" "87년의 경우에. 이제 최초의 직선제가 되었을 때는......" ......이 멘트를 들으니 게임 하다가 지겹게 들은 이 방송이 생각이 납디다.뭐 그러합니다.- The xian -

하도 같잖다 보니 이젠 사람같지 않다.

관련기사리그 방식은 팬들과의 약속이다. 이번 SK플래닛 스타크래프트2 프로리그 시즌2에 들어가기 전 협회는 팬들과 약속했다.→ 요즘은 국어의 의미가 왜곡되는 광경을 참 많이 본다. 자기 멋대로 판단하고, 자기 멋대로 결론을 내리고, 이것을 대외적으로 공표했는데 그것을 가리켜 '약속'이라고 한다. 참으로 같잖은 노릇이다...... 약속은 약속을 거는 사람...

블리자드와 그래텍이 스타크래프트 리그를 죽이려 든다는 사이비 기사

※ 급성 백혈병으로 입원한 우정호 선수의 쾌유를 기원하며 KT롤스터 게임단 및 헌혈증 모으기 운동(DC KT롤스터 갤러리)에 많은 관심 부탁드립니다.어떻게든 블리자드의 저작권 주장을 헐뜯지 못해 안달인 어느 매체에서 이번엔 블리자드-그래텍, 스타크래프트 리그 죽이기 공조 '충격' 이라는 기사를 내놓았습니다. 뭐 매체 이름은 굳이 소개해드리지 않아도 대충...

UNN에게는 기억력이 없다. 그러니 하는 짓이 자폭뿐이지.

'동성성추행' 스타2 게임단 전격 해체 파문기사 중 이번 사태에 대해 개탄한 대목을 좀 발췌해 보겠습니다.2억원이라는 엄청난 상금만 걸고 상금 사냥꾼만을 양산하는 스타2 게임대회 형식에서 이러한 부작용은 하나의 예에 불과하다. 지난 7월 군장교가 사병을 동성 성폭행해 사회적으로 크게 부각된 사건처럼. 게임단 특성상 남성들끼리 오랫동안 한솥밥을 먹을 때는...

이 UNN의 기사에는 허위/왜곡이 몇 개일까요?

블리자드 '그래텍 못믿겠다' 저작권 협상 전격 개입제가 찾아낸 것들만 알려드립니다. 추가 가능하신 분들은 덧글에 달아주셔도 되겠습니다.1. 제목부터 허위입니다. 블리자드가 '전격 개입한 것'이 아닙니다. 블리자드는 저작권 협상과 관련된 주요 사안에 대해 그래텍에게 라이선스를 위임한 이후에도 계속 개입해 오고 있었지요. 그래텍을 통해서든, 아니면 공청회에...

임요환이 e스포츠계의 배신자라고? 어이 상실...

‘스타2 전향’ 임요환, 선구자? 배신자?기사 중 내용.-----------------------------------------------------------------(전략) 임요환은 스타2 전향에 대해 팬들은 '아름다운 도전'이라며 격려했다. SK텔레콤이라는 최고의 게임단과 거기서 주어지는 혜택을 포기하고 홀로서기 하기가 쉽지 않았을텐데 자신의 ...

조만간 나올지도 모르는 e스포츠 기사들

* 이 글은 단순한 패러디이며, 특정 언론과 전혀 상관이 없으니 오해는 정중히 사절합니다.D모e스포츠"긴급진단, e스포츠의 위기(1) - 프로게이머, 올바른 직업의식이 필요하다""긴급진단, e스포츠의 위기(2) - 돈에 눈멀게 하는 e스포츠판. 과연 옳은가""긴급진단, e스포츠의 위기(3) - 공인종목 시스템을 경시하는 게임사들""긴급진단, e스포츠의 ...
1 2


통계 위젯 (블랙)

2056
314
3065811

A타입 클린 캠페인 위젯

2011 이글루스 TOP 100